[Info]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전포동 356-10, 태국음식


서면 옆 전포동 주택가에 위치한 태국음식 전문점으로

이전 덕포에 있던 란프언타이가 이전해온 곳이다.


당시 가게의 분위기가 조금 허름했던것에 비해

이전한지 얼마 안되어 그런가 꽤 깔끔한 편이다.


예전보다는 넓지만 여전히 내부는 아담하고

태국느낌 물씬 나는 분위기가 좋았다.


주문은 똠얌꿍과 팟미코랏, 차놈옌과 씨푸드커리

가격은 살짝 올랐지만, 그럼에도 객관적으론 저렴한 편.

메뉴판에 안내된대로 고수를 따로 요청드렸다.


먼저 나온 밀크티를 먹고있으니 음식들 차례차례 나온다.

일단 양이 많다. 다른가게에 비해서도 확연히 많은데

중식당의 곱배기 정도가 거의 기본사이즈라고 보면 된다.


음식은 전반적으로 현지화가 되지 않은 거의 본토의 맛인데,

아이스티도 그렇지만 특히 똠얌꿍의 맛이 아주 만족스러웠다.

잘 볶아진 팟미코랏과 해물 넉넉했던 커리 역시 마찬가지.


예전 가게의 정겨운면이 없어진게 살짝 아쉬웠지만,

새 가게에서 먹어서인지 예전에 비해 훨씬 만족스러운 식사였다.


Impact of the Table

핵존맛
















[Info]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태원동 457-1, 태국음식


경리단길에서 이태원 중심으로 넘어가는 길목에 위치한 태국음식점.

경리단길 입구 근처에 작은 규모의 1호점이 있었는데 없어지고

현재 이태원에는 이곳만 남아있다. 2호점이 본점이 된셈.


용산구청을 바라보는 창가자리가 명당인데 그쪽은 만석이라

입구쪽 창가자리에 자리를 잡았다. 내부 조명은 꽤 어두운 편.


타이밀크티 한잔과 똠얌꿍 팟타이 카오팟을 주문.

다른 태국음식점보단 메뉴가 다양하고 가격대는 조금 있다.


가장 먼저 나온 아이스티. 우유맛이 강하고 단맛이 조금 약하더라.

뒤이어 나온 식사메뉴들.. 전반적으로 합의를 많이 한듯한 맛이다.

좋게말하면 대중적인 맛이고, 다르게 말하면 꽤 밋밋했다.


기대를 많이 했었는데, 조금 아쉬운 식사였다.


Impact of the Table

약해...

















[Info] 서울특별시 용산구 후암동 194-8, 태국음식


서울역 근방 미군부대 옆에 있는 태국음식점.

지도만 봤을땐 이 동네에 태국음식점이 있나 싶었는데, 직접 가보니 외국인이 많이 다니더라 -_-)


태국분들이 운영하는 아담한 가게다. 아마 근래 갔던 곳 중 가장 아담하지 않을까 싶다. 

그럼에도 내부엔 태국느낌이 아주 물씬~ 난다. 휴지상자에서도 그렇고.


주문은 똠얌꿍, 카오팟, 팟타이. 그리고 빠질 수 없는 밀크티.

현지에 비하면야 비싼 가격이지만 국내 다른 태국음식점보다는 저렴한 편.

하기사 나라간의 물가 차이도 있는터라 가격갖고 불평하면 안될 것 같다.


볶는 메뉴들은 참 잘 볶아져서 나왔다. 기대를 충분히 충족시키는 맛.

인상적인건 똠얌꿍이랑 밥인데, 국산 재료를 사용하고도 현지 느낌이 잘 살아있다는 점이다.

신기하지 않나 싶을 정도. 어쨌든 적극 추천할만한 집이다.


Impact of the Table

작은 태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