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거리를 돌아다니다가 갓 구운 쿠키냄새에 이끌려 방문한 가게.
홈페이지를 보니 영국에서 만들어진 프랜차이즈이고, 한국엔 대여섯군데의 점포가 있는 듯 하다.

쿠키 개당 3000원꼴이니 가격대는 조금 있는 편이지만 그만큼 맛은 있다.
어지간한 카페에서 2-3천원에 파는 쿠키보다 훨씬 나은 듯.
자주 사먹기는 조금 부담되는 금액이지만, 어차피 이태원을 자주 가는건 아니라서
아마 이태원을 갈때마다 사오게 될 듯..?


























[Info]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동 797-9, 프랑스음식


모처럼 볼일이 있어 서초구에 온김에 서래마을에서 프랑스음식을 먹기로 했다.


오랫동안 성업중인 레스토랑이 몇군데 있다보니 어느곳으로 갈지 고민했는데

아뮤즈부쉬가 유명하고 음식이 가장 프랑스스럽다고 하는 이곳으로 결정했다.


1층의 경우 부띠끄로 레스토랑 2층은 비스트로로 운영되는데 각 층의 크기가

아담하다보니 오붓한 공간에서 대접받는듯한 분위기가 연출되는 점이 좋았다.


주문은 비스트로코스로 프랑스음식답게 아뮤즈부쉬도 2단계에 걸쳐 나오는데

텃받이라는 이름의 메뉴는 플레이팅에서부터 텃밭스럽고 접시바닥에 깔려있는

쿠키가루의 질감도 흙의 질감과 꽤나 흡사해서 코스의 시작부터 인상깊었다.


이어서 전채와 수프 메인 디저트의 순서로 이어지는데 전반적으로 음식각각의

풍미가 꽤 강한편이었다. 특히 양파수프와 연어요리의 풍미가 인상 깊었는데

디저트 역시 아주 달콤하다보니 풍미의 강함이 마지막까지 이어지는 느낌이다.


식사를 마치고 든 생각은 거하게 잘먹었다는 생각과 확실히 그동안 먹어왔던

음식들과는 사용되는 식재료와 조리법이 꽤나 생소하다는 생각. 아직 우리가

프랑스음식에 대한 경험이 부족한만큼 세밀한 평을 하기엔 어렵지만 수준높은

새로운 방식의 음식을 접했다는 점에서는 충분히 만족스러운 한끼 식사였다.


Impact of the Table

철거 예정 (ㅠㅠ)





진저맨 쿠키 결혼생활 2013.11.02 00:00



신혼여행을 갔다온 뒤 업무에 복귀를 하던 날, 각자 회사분들께 이걸 돌렸다.


문득 생각난 사실인데 너무 정신없어서 사진을 찍지 못했던 결혼 준비과정은

그렇다쳐도 웨딩사진 결혼식 신혼여행은 올렸는데 이 쿠키는 사진이 없더라.


이 쿠키 역시 우리의 결혼생활에 소중한 일부분인 만큼 뒤늦게 사진을 남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