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fo] 서울특별시 종로구 낙원동 284-6, 한국음식


어쩌다보니 말이 많아진 착한식당 1호점에 방문을 했다.


낙원상가 지하에 위치하고 있는데 방문길이 꽤 하드코어하다.

위생에 민감하신 분이라면 조금 어려우실수도 있겠다.


가게 내부는 아주 아담한데, 애매한 시간이라 한가했다.

주문은 청국장과 제육볶음, 제육볶음은 2인분이 기본 주문이다.


음식에 앞서 놓여진 반찬들은 그냥 평범한 수준.

곧이어 나온 청국장과 제육볶음은 자극적이지 않고 맛이 깔끔하다.

조미료 맛이 별로 안느껴지는게 꼭 친구 어머니가 해주신듯한 맛.

제육볶음 양이 살짝 작은듯한게 아쉬운 포인트.


무엇보다 여긴 밥맛좋기로 유명한데, 소량껏 자주 하는방식이라

갓 지은듯한 고슬고슬한 밥을 먹을 수 있었다.


밥 덕분에 다른 반찬들이 맛있어진 느낌.

역시 한식은 일단 밥이 맛있어야 된다는걸 다시금 깨달았다.


Impact of the Table

단연 빛이 난다.




















[Info]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청량리동 773, 한국음식


청량리 청과물시장 근방에 있는 청국장집.

재래시장의 구석에 위치한터라 가는길이 꽤 하드코어하다.


꽉찬 내부에 다행히 한자리가 비어있는터라 운좋게 착석.

청국장과 제육볶음을 1인분씩 주문했다.


주문하자마자 나오는 반찬들. 나물위주로 구성되어 있으며

개인적으론 고등어조림이 오랜만이라 반가웠다.


이집의 가장 큰 특징은 바로 밥이 냄비밥이라는 점.

2인이상 방문할경우 테이블마다 갓지은 냄비에서 밥을 퍼주시며,

누룽지를 어쩔건지를 물어보신다. 우린 끓인누룽지로 요청했다.


청국장이랑 두루치기는 꼭 집에서 먹는듯한 맛이다.

구수함과 매콤함 정도가 자비없이 강한 편이다.


갓지은밥에 찌개와 고기반찬. 맛이 없을수가 없는 조합.

대접 두그릇 요청해서 나물과 청국장 얹어 비비니 환상적이다.


밥먹은뒤에 막 끓여나온 누룽밥 마저 먹으니 행복하기 그지없었다.


Impact of the Table

자, 달리자.















[Info] 서울특별시 관악구 신림동 1544-2, 한국음식


늦은밤 녹두거리에서 술한잔하고 출출함을 해결하려 들른 곳.


내부 구조가 꽤 특이한데, 가운데가 텅 비어있고

벽을 따라서 3면의 바 테이블이 빙 둘러진 구조다. 한쪽은 주방..

혼자 밥먹는 분들은 물론 셀프서비스에 최적화된 구조.


덕분인지 음식값은 전체적으로 꽤 저렴한 편이다.


주문은 돼지두루치기와 소고기국밥.

아저씨 혼자 요리를 하시는터라 음식 나오기까진 조금 걸린다.


음식간은 삼삼한편인데, 바테이블위에 다양한 양념들이 있다.

꼭 예전에 살았던 하숙집이 생각이 나더라.


두루치기는 살짝 달달한 양념에 ,건더기가 푸짐하게 들었는데,

국물도 넉넉한 편이라 밥을 다 비벼먹을 수 있을 정도.


소고기국밥엔 이 가격에 이렇게 주셔도 되나 싶을 만큼

질좋은 소고기가 푸짐하게 들어있다.


덕분에 늦은밤 음식 한그릇에 충분히 행복했다.


Impact of the Table

정직한 모토, 정직한 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