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리의 맛집기행은 예그리나와 월드오브워크래프트의

팬사이트 와우자드에만 등록되며, 불펌을 금지합니다.

-------------------------------------------------------


사상은.. 부산사는분들은 다들 아시겠지만.. 터미널이 있답니다.

보통들 터미널앞 식당하면 메뉴만 잔뜩있는 경우들이 대부분입니다.

가볼만한 맛집이 없을까..알아보던중에 눈에 띄는 한곳이 있었답니다.


여기가 바로 그 눈에띄는 집인 최뼈다구해장국 입니다.

위치를 말씀드리자면 사상역(지하철역말고. 일반 열차노선)에서..

사상터미널 방향으로 주욱 길따라 내려오시다면 바로 보입니다요..



적절한-_- 기본배치와 적절한-_-; 마실것들..



언제나 따라다니는 도우미; 리티양이 주문한 小 사이즈



그리고 이렇게 많을줄-_-;;; 모르고 주문한 大 사이즈

사진으로는 별로 커보이진 않는군요..


작은사이즈건 큰사이즈건.. 이런 푸짐한 뼈다귀가 가득 들어있죠..




저 뼈들에 모두 고기가 가득붙어있었다고 보시면 됩니다.

참고로.. 뼈가 한그릇이 아니라..뒤쪽거까지 두그릇입니다.


음.. 적절한 마무리를 해봅시다.


첫째..우선 뼈다귀가 잘 우려나서. 국물 매우 진한 맛이 납니다.

풀샷에 보면 매콤하게 드실분들을 위해 다진 청양고추가 있답니다..


둘째..양이 심하게 많습니다. 제가 엄청난 양을 먹는편인데도..

먹다가 지치긴 참 오랜만이군요..大사이즈 한그릇이 시중에있는 

브랜드 감자탕집의 2인용 사이즈 한냄비보다도..양이 많습니다...


셋째..가격이 비싸느냐... 큰게 6000원 작은게 4500원..

일단 드셔보면.. 절대 안비싸다는걸 느끼실겁니다.-_-;

외지에서 버스를 타고 사상을 통해 부산에 오시는 분들이라면.

터미널앞; 메뉴잔뜩 식당말고.. 이집을 추천하는 바입니다.


뽀오나스.


식후 커피를 드실분들을 위해 가게앞 앞마당멀티-_-;





-------------------------------------------------------

제리의 맛집기행은 예그리나와 월드오브워크래프트의

팬사이트 와우자드에만 등록되며, 불펌을 금지합니다.

-------------------------------------------------------


네.. 소재부족으로 한달간 빈곤함에 시달리다가 취재를 하고왔지요.

덕분에 여러 훌륭한곳을 찍게되어서 이렇게 다시 연재를 이어갑니다.

오늘 소개할곳은 맛집기행의 또다른 주인공 리티양에게  소개받은 집이지요.. 

어렸을적 부모님과 같이 와본후후 저랑도 가끔 갔던 곳이기도 합니다. :)


하단에있는 제일돌곱창 입니다요..동아대 정문 근처입니다;

우선 손님이 꽉차서 좀 기다리다가 앉았습니다.



다들 예상하고 계실 기본셋-_-트들 



동치미와 기본반찬들 이랍니다.


얼음 둥둥 떠있는 동치미의 모습....시원해보이지 않습니까~


이리저리 사진을 찍고있다보니 어느새 전골이 등장했습니다요.



한국자 떠서~ 그릇에 안착..시킨뒤 후후 불어서 후루루룩. 


다먹은뒤엔 공기밥넣고 볶아주는 센스..


만원 살짝 넘는 가격에 둘이서 배불리. 먹었음 만족이죠.


맛도 좋고 동치미 국물시원하고.. 단,, 곱창의 양이 2%부족한게 

약간은 아쉬움이 남습니다.





-------------------------------------------------------

제리의 맛집기행은 예그리나와 월드오브워크래프트의

팬사이트 와우자드에만 등록되며, 불펌을 금지합니다.

-------------------------------------------------------


요즘 몸이 안좋아서 연재가 늦어지게된 제리입니다.

이것저것 매일 하는일없이 시간을 보내느라 세월만 허비되네요.


사실 제리는 돈까스를 엄청 무지 아주 너무 진짜 좋아한답니다.

전에 월남떡볶이를 취재하러 가는김에 창동에 맛있는집이 없을까.. 

하다가 문득 한집을 발견했지요. 겉간판-_-에 카레떡볶이 집이라길래 

오호라 싶어서 아는분들에게 여쭤보니 제법알려진 집이랍니다..



분위기 있는 실내 인테리어의 모습들.



특히나 이 조명은 정말 예뻤는데. 저희(리티양 포함)가 정말 운좋게

이 조명에 불이 켜지는 시간에 들어가서 두가지 모두 찍을수 있었죠.



물잔과 기본-_-셋;






입이 심심하니 등장한 에피타이저(숲;;과 샐러드)들과.. 기본반찬 3종세트.. 



아이러니하게; 돈까스는 리티양이 차지. 카레돈까스입니다.


좀더 가까이서 찰칵 찰칵.




자 제메뉴인 치킨카레 입니다.




그리고 디저트. 제가 주문한 커피와 리티양이 주문한 사이다입니다.


일단 맛에선 만족스러웠습답니다만 양이 좀 작군요..

포만감까지는 살짝 모자란듯 했답니다.. 그래도 만원주고 먹은건데;

아. 혹시나해서 한마디 남깁니다만, 고급스러운 인테리어와

약간은 분위기 있는 곳입니다만 청소년분들도 부담없이 오더군요.

사진으로는 조용할거같습니다만, 실제로 안은 시끌시끌(좋은뜻으로)합니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