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달만에 다시 온 위즈파크.



빡빡하게 도착을 해서 후다닥 입장.



날이 더워서 그런가 관중들이 그렇게 많지는 않았다.



오늘의 시구. 올해 미스코리아 진 이라고.


선발라인업.


KT선발 정대현.


손아섭 출루.



손아섭 도루 실패 후 황재균과 아두치 연속 아웃으로 이닝종료.


롯데 선발 레일리.


삼자범퇴로 깔끔하게 이닝 종료.


2회초.





볼넷 안타 안타 실책-_- 볼넷.... 등등 볼배합을 읽고있는게 아닐까 싶을 정도로

무참히 두들겨 맞아서 순식간에 7실점. 뀨?


정말 길~었던 2회말이 끝나고 소집된 선수들.



적절한 볼넷과 안타로 3득점.



조무근으로 투수를 교체하는 KT. 3실점밖에 안했는데 왜죠?


롯데도 구승민으로 투수 교체.


또다시 미친듯이 얻어맞고, 저쪽 관중석에선 물대포가 뻥뻥 터지고.



어느샌가 야구에 관심을 잃은 리티와. 텅텅 빈 주변 관중석.


5회말 김승회로 또다시 투수를 교체하는 롯데.

그러나 의미없이 또다시 실점. 어느새 점수는 3:17.


클리닝타임. 갈까 말까 심각하게 고민했다.


7회초. KT 이창재로 투수 교체.




캡틴 최준석의 홈런으로 3점을 쫓아가는 롯데.


그러자 다시 투런 홈런으로 맞대응 하는 KT.


아이고 의미없다.


8회말 롯데 투수교체 이상화. 이날 롯데 투수중 유일한 무실점 피칭.


9회초 KT 투수 홍성무로 교체.


그대로 6:19로 경기종료.



수원까지 와서 리그 최하위팀을 상대로 이런 굴욕적인 경기를 보게 될 줄이야..


진심으로 힘든 밤이다.







벤치 모양이 야구공인 버스정류장 맞은편에 있는 수원 kt 위즈파크. 야구보러 수원을 오게 될 줄이야.


입장권. 모델이 감독이네.


발권 대기줄이 짧아서 좋아했는데, 입장 대기줄이 어마어마했다.



어쨌든 일찌감시 입장 완료.



이른시각의 입장이라 선수들의 연습 모습이나 하이파이브 모습이 보였다.


기가 와이파이는 개뿔, 하나도 안터지더라.


국민의례.



오늘의 시구는 경기도의 딸 키썸.


오늘의 선발 라인업. 전광판 레이아웃이 조금 특이하다. 괜찮았다.


경기 시작.


원정 응원단장이 안 오는 곳인데, 앰프소리가 들려서 보니까 왠 동호회? 카페? 회장인듯 한 사람이 응원을 주도하더라.



순식간에 1회초가 지나가고 1회말. 오늘의 선발투수 김승회. 2011년 이후로 또 선중무리 라는 포지션을 볼 줄이야.


다행히 잘 막고(?), 2회초 선두타자 강민호 2루타.


박종윤의 연속안타로 주자는 1, 3루.


모범FA 강혜자님의 늠름한 뒷태.


그리고 선취점.



2회말. 며칠전까지 우리새끼였던 장성우.


별일 없이 이닝 휙휙 바뀌고 클리닝타임. 전광판에 이닝 표시해주는거 참 좋더라.



6회초. 우리측 합의판정.


성공.


해가 지니까 이제 좀 보기 편하다.


윗층에도 사람 많네.




6회초부터 매 이닝마다 전광판 이벤트가 진행됐다.



6이닝 채울줄 알았는데 승리투수 요건 갖춰지자마자 바로 내린 김승회. 오늘 잘했어요 땀.


구원 투수 이정민. 또 이정민.


투수가 바뀌거나 말거나 응원단상을 캐리하고 있는 꼬마아이.


7회초. 대타 아두치.


같이 교체되는 kt투수.


결국엔 아웃. 이닝 종료.


8회초. 역시 작년까지 롯데였던 김사율로 투수 교체.



교체되자마자 일단 안타와 도루 허용.


아웃에 이어 연속안타로 다시 주자는 1, 3루.



오늘 안타가 없었던 황재균. 비더레를 너한테 걸었단 말이다!!


볼넷. 출루는 했다만, 비더레가 망하는 순간.


주자 만루인 상황에서, 다음타자는 최준석.




불안했는지 투수 교체. 고마워요 김사율.


하지만 또 볼넷. 밀어내기 한점 감사.



만루상황이 이어지는 가운데 들어서는 강민호와 대주자로 교체되는 최준석.


뭔가 하나 쳐줄때가 되었는데, 하는 순간에 나온 만루홈런!!



꼴빠들이 홈런뽕에 취해있는 사이에 아무도 모르게 신청한 합의판정.


그리고 실패. vod로 보기엔 세잎이었는데...?



8회말. 강영식 구원등판. 왠일인지 방화없이 깔끔하게 막아내고.


9회초, kt의 포수교체 용덕한. 고모ㅠㅠㅠㅠ


그리고 들어서는 타자 임재철. 27번과 27번.



대타 오승택.


이제 9회말. 포수와 더불어서.




투수도 교체. 1군 첫 등판인 박진형 투수.



용고모 타석. 군데군데서 박수소리가 들리더라.


투아웃 상황.


깔-끔하게 경기 종료.


수고했어요.


오늘의 MVP. 75억 열정페이 모범FA 우주최고소두미남 풍기 강민호님.


꼴뽕에 취한 꼴빠들의 최강롯데가 울려퍼지는 위즈파크



아름다운 밤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