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fo] 가스 제닝스 감독, 매튜 맥커너히&리즈 위더스푼 더빙, 뮤지컬


크리스마스 데이트 영화로 선택한 애니메이션.


영화제목과 포스터에서 유추할 수 있듯

노래를 주제로 한 뮤지컬 위주의 동물 애니메이션이다.


평범한 삶을 살고 있는 소시민들이 어떠한 계기로

한 무대에 모이게 되어서 결국 꿈을 이룬다는

어떻게 보면 굉장히 예상가능한 흐름이 이어진다.


좋았던 점은 일단 눈이 즐거웠고 예상못한 유머코드가 많았으며

아쉬웠던 점은 스토리가 뻔해도 너무 뻔했다는 점이다.


전체관람가 애니메이션이다보니 자극적 장면은 무리겠지만

아무런 긴장감이 없다보니 전반적으로 조금은 밋밋한 느낌이다.


영화를 보는 도중 엔딩은 이렇게 이렇게 끝나겠지?

라는 생각을 했는데 예상한 그대로 영화가 끝나서 살짝 지루했다.

그래도 귀는 즐거웠음.







[Info] 바이론 하워드&리치 무어 감독, 지니퍼 굿윈&제이슨 베이트먼 더빙, 액션


디즈니의 최신작 주토피아를 보고 왔다.

예고편도 안보고 그냥 동물 관련 이야기겠거니 하고 예매를 하였으나,

많은 메세지를 주는 영화라 보는 내내 많은 생각을 했다.


차별 이라는 무거울 수도 있는 주제를 가볍게 풀어낸점에 대해선

극찬을 할만하지만, 한편으로는 그만큼 요즘 인종차별과 관련된 사건이

자주 발생하는 것도 영화 제작 요인이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들더라.


전반적으로 성인에게 먹힐 개그코드가 많은 만큼 성인이 더 봐야할 것 같고,

닉은 전 연령층에게 사랑을 받을 것 같다. 기승전닉..







[Info] 여인영 감독, 잭 블랙&J.K 시몬스 더빙, 액션


근래 마땅히 일정이 마땅히 없을땐 극장을 자주 찾는 편인데,

부담없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영화를 고르다 쿵푸팬더를 선택했다.


배경이 중국이지만 히어로 영화가 대개 그렇듯

악당이 등장하고 주인공이 강해지고 악당을 물리치는 스토리.


장르의 특성상 연령의 특성상 이야기가 복잡해지거나

예상못한 반전이 있거나 하는 면은 없는 무난한 흐름

생각보단 스토리가 급하게 마무리되는 느낌이다.


다만 보는 내내 눈은 정말 즐거웠다.

시리즈가 번복될수록 기술이 발전한다는게 보인달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