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교시 관광기초 일본어 (교양)


밤새우려다 잠드는 바람에 결국 공부 무산..

형용사와 그 부정문, 반댓말만 죽어라 팜..


시험문제 출제는 왠-,.- 숫자가 그리 많은지..

공부 못하겠음 형용사만 하래매!!! ㅠ_ㅠ


: 점유-_-율 40% 敗



5교시 영상문학론


일본어 치자마자 잠깐 자 주고 미친듯이 읽기만 함.

어찌어찌 읽은거 썼더니 맞았다!!!!!!! 기적!!!


마지막 문제는 레포트 했던건데 거진 내가 다 했기 

때문에 외워서 거의 다 씀. -___-v


: 점유-_-율 80% 勝 예감.

(레포트 복병을 생각하면 역전패 당할지도)



7교시 희곡론


공부도 안되고..머리에 들어오지도 않는거

열심히 봤더니 본데서 안나왔다....

'정말 모르겠습니다. 머리가 백지가 되버렸어요.

죄송합니다'

...ㅠ_ㅠ 다른 문제도 내맘대로 막씀.


: 점유-_-율 10% 대 敗!!


...

울~고 싶~어라~




 


난 지금 4단계~

5단계는 암만 생각해도 무리지만 해야지..


ㅠ__ㅠ


그래도 토고 이겼으니 기분은 좋다~!!!!!




 

짝짝 짝 짝짝..꺄하하하하~하는 소리가 지금 길밖에서 들리고 있다.


나는 내일 시험이 3개라, 토고전을 보느냐 마느냐 하며 -_- 심각한 

고민을 하는데 꺄하하하~하는 아이의 웃음소리가.휴, 애들은 좋겠다. 


집에 내려간 며칠동안 감기가 걸렸는지 옮았는지, 아침에 좀 큼큼 

거리다가 월요일 저녁에 이상한게 걸린듯 하여 재채기 후 흥-_-하고 

코풀다가 콩나물 대가리같은것이 툭 튀어나온 이후로 아무것도 

안해도 코는 줄줄줄 자고 일어나니 목은 따꼼따꼼.


어지간해선 약 안먹고 버티는데 시험기간이니까, 약을 먹어야지, 

하면서 사다 먹었더니 아니 글쎄; 약이 너무 강해.

약 먹은 이후로 비몽사몽. 내가 뭘 했는지 기억도 안난다.


그래도 우찌우찌 치과까지는 갔다왔는데. 드디어 치료가 끝나서 

너무 행복하다만 ㅠ_ㅠ 깜빡하고 스케일링 안했다. ㅡ,.ㅡ;;

뭐; 안하고 살아도 잘 사는데.


후.. 요새 진짜 내 몸이 내몸이 아닌것 같다. 미친 레포트 땜에 

며칠 밤새서 컨디션이 확 다운된 것도 있겠지만 엄마가 응?하더니 

얼굴을 쓱 쓰다듬고는  "피부가 왜이래... 나무껍질;; 같잖아!" 라고 

말씀하신거에 충격 -_- 거울을 볼때마다 어쩐지 추리이한 모습에 충격.


내일 3개만 치고나면 1,1,1,방학 이라 오늘 중압감만 제끼면 그래도 좀 

무사태평 할것 같은데. 오늘을 어떻게 넘기느냐가 ... 고비다 고비.


진짜 책좀 봐야되는데. 왜 자꾸 치워도 치워도 지저분한데가 눈에 뵈는지.

-__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