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역 감정생활/음식 2018.06.12 00:30











약 두달전즈음 진해 육대사거리 근방에 오픈한 신상 과자점. 원래도 오랜기간

영업을 하지않는 제과점 자리였는데 주인이 바뀐것인지 혹은 새로 리모델링을

했는지는 모르겠지만 버스 타고 지나가다 발견하고 인스타를 통해 알게된 집.


내부는 꽤 아담했는데 안쪽에는 테이블도 두자리 있고 늦은 시간에 방문해서

남은 빵의 종류가 몇가지 없던터라 옥수수모닝빵과 베이비슈 제누와즈를 구입.


베이비슈는 익숙한 맛인데 크림이 느끼하지 않아 괜찮았고 옥수수 모닝빵과 

제누와즈의 경우 재료의 풍미가 강하게 느껴지는 점과 각각 빵 식감이 아주

뚜렷해서 좋았다. 특히 모닝빵은 평소 거의 먹지않는 리티도 맛있게 먹었다.


가격대가 조금 높긴 하지만 맛있고 집에서 가깝다보니 자주 방문할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