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fo] 전라북도 남원시 쌍교동 142-3, 한국음식


올해 여름휴가의 첫 식사, 남원에서의 목적지인 광한루원 근방의 식당으로써

남원하면 보통 추어탕을 떠올리시겠지만 지극히 우리의 입맛을 고려한 선택.


돌솥밥을 먹을까 하다 꽤 더운 날인만큼 공기밥이 나오는 강된장정식을 주문.

연휴 전날이라 그런가 음식 나오기까지 좀 걸렸지만 미리 언질을 받았었고,

기다리는동안 마셨던 물이 인상적이었는데 일곱가지 약초를 넣어 끓인 차다.


오랜 기다림끝에 나온 음식은 아주 정갈하다. 한눈에 봐도 꽤 푸짐한 구성에

남도라 그런가 동일한 가격의 다른지역보다는 반찬의 가짓수가 꽤 많은 편.


음식의 경우 전반적으로 간이 조금 있었지만 과하진 않았고 조금 짭짤한 정도

강된장은 비벼먹기 딱 좋았고 나물반찬과 비벼진 밥의 조화는 아주 훌륭했다.


휴가지에서의 식사라 음식점의 선정을 고민했는데 이정도면 꽤 만족스러웠다.


Impact of the Table

게눈 감추듯






-------------------------------------------------------

제리의 맛집기행 Season 1.5 - Delicious Life! 

-------------------------------------------------------


해물을 좋아하는 제리와는 달리 해물을 싫어하는 리티도 맛있게 먹는 

몇 안되는 해산물 바로 생선구이 입니다. 오늘은 우리의 단골집을 소개합니다.


바로 동대문 생선구이골목안에 있는 전주집입니다.

사진을 찍어도 되냐 여쭈니 익숙하다는 듯이 허락해주신 사장님 일단 감사.



물은 흔치않은 결명자 차네요. 눈을 맑게 해줍니다.




주문하자마자 빛의 속도로 생선구이 등장




고봉밥과 곁들여먹는 반찬들.


정갈한 한상. 생선이 훌륭하니 빛이 납니다.





한점 떼어서 밥에 얹어 냠냠냠냠냠냠냠냠냠


맛있는건 냠기면 안되요.


전주집에 대한 저희의 평가는

왜 집근처엔 이런곳이 없을까. 안타까울 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