써니셰프의 요리세계.


새해맞이 떡국. 김가루가 없다고 슬퍼했다.


간간히 급할때 끓이는 계란국.


리티 생일맞이 제리가 끓인 미역국.


가끔은 참치미역국.


간만에 맑은 콩나물국.


그래도 자주 끓이는건 매운 콩나물국.


소고기국.


오뎅국.


앞다리살 넣고 고추장찌개.


치트키인 미나리 투하.


뎅장국.


설날 맞이 시가밥상.


설날 맞이 처가밥상.


제리가 구워본 군만두. 처음 치곤 만족스러웠다.


상추가 있다는건 곧 고기파티.






다양하게도 먹었다.


짜장.


계란도 얹어.


대보름엔 나물넣고 비빔밥. 고추참치가 피쳐링했습니다.


냉장고 털이 볶음밥.


엽떡 먹고 남은 양념에 미나리볶음밥.


집밥 백선생 보고 만든 짬뽕. 베이스라면에 크게 좌우를..


날이 슬슬 더워지니 비빔면.


소면을 사다가 비빔국수.


쥐포랑 육포는 맥주랑.


주방이모가 해주신 김밥.


리티의 특제 배주스.


조리사자격증 공부중인 준석군의 호박죽. 훌륭했다.


잘먹는당.




올해에도 진행되는 써니셰프의 요리세계.

콩나물김치국.


우거지국.


소고기도 넣어.



제리의 생일맞이 장모님찰밥+아내미역국 콤보.


오뎅국.


소고기국.


된장찌개.


시장에서 산 곰탕.



소세지들 구워구워.



냉동들 튀겨튀겨.


동지맞이 팥죽.


새해맞이 떡국.


준석군이 선물해준 고메함박. 꽤 괜찮았다.


제리의 최애반찬 카레.


카레가 있으면 돈까스 ㄱㄱ.


리티의 스페셜 냉라면. 아 이거 맛있었다.


제리 아버지께서 선물해주신 쟁반에 귤. 그냥 올려만놔도 예쁘다.


무슨 커피였더라. 기억에 없는 걸보니 별로였던 듯.


홍시. 얻어먹은 기억밖에;;


쌈이 있다는건.






고기가 있다는거지. 다양하게도 구워먹었다.


올해도 잘 먹어야지!





가을에도 이어지는 써니셰프의 요리세계.


콩나물국.


고춧가루 에디션.


참치미역국.


소고기미역국.


환공어묵 오뎅국.


이건 그냥 시판오뎅국.


소고기국.


남은 크래미를 활용한 게살계란국.


제리의 1픽 우거지국.


햄순두부찌개.


된장찌개.


참치김치찌개.



돼지갈비살이 특이해서 굽굽. 괜찮네.


간만에 오리훈제.


수육.



tho고기.


와인을 곁들여봤다.


음. 와인은 잘 모르지만 괜찮군.


웹상에서 잠깐 핫했던 백종원표 냉라면. 괜찮더라.


육수를 얼려보니 더욱 만족.


반죽이 잔뜩 생겨서 수제비.


간만에 유부초밥.


제리의 2픽 카레라이스.


파스타-


가츠동.


떡볶이.


부대찌개라면.


추석날 처가에서 '간단히..?' 차려주신 한상.


간간히 라면.


냉동식품들.


인스타감성으로 찍어본 밥상.


차가운 감자가 싫어서 치즈 뿌려 전자렌지 데움. 괜찮았다.




반찬들.



음료들.


간만에 알래스카빙산커피.




과일들.


잘먹는당 '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