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fo] 경기도 광명시 철산동 37-9, 한국음식


이케아 가는 길에 점심먹으러 들른 곳이다.

행정구역상 철산동이지만 철산역이랑은 거리가 제법 된다.


내부가 꽤 넓었는데 한가한 시간대라 내부엔 우리밖에 없다라.

한쪽에 자리를 잡고 행복한 밥상을 2인분 주문했다.


주문 후 테이블 한쪽에 가마솥을 올려 바로 밥을 짓기 시작한다.

테이블과 가스렌지의 일체화라니 완전 신기한 구조.


이어서 반찬들 다양하게 깔리는데, 맛이 꽤 괜찮다.

조금 많긴 하지만, 가짓수만 채우는 반찬은 없어보였다.

메인격인 보쌈과 떡갈비도 그렇고 된장찌개도 맛이 좋은 편이다.


뜸들이기까지 완료되면 밥을 한그릇씩 퍼주신다.

솥에서 갓한밥이 맛이 없을수가 없지. 밥만으로도 꿀맛이다.

누룽지에 후식까지 먹으니 배가 빵빵하다.


괜찮은 가격에 푸짐한 한상을 제대로 대접받은 기분이다.


Impact of the Table

으리으리














[Info] 서울특별시 종로구 낙원동 284-6, 한국음식


어쩌다보니 말이 많아진 착한식당 1호점에 방문을 했다.


낙원상가 지하에 위치하고 있는데 방문길이 꽤 하드코어하다.

위생에 민감하신 분이라면 조금 어려우실수도 있겠다.


가게 내부는 아주 아담한데, 애매한 시간이라 한가했다.

주문은 청국장과 제육볶음, 제육볶음은 2인분이 기본 주문이다.


음식에 앞서 놓여진 반찬들은 그냥 평범한 수준.

곧이어 나온 청국장과 제육볶음은 자극적이지 않고 맛이 깔끔하다.

조미료 맛이 별로 안느껴지는게 꼭 친구 어머니가 해주신듯한 맛.

제육볶음 양이 살짝 작은듯한게 아쉬운 포인트.


무엇보다 여긴 밥맛좋기로 유명한데, 소량껏 자주 하는방식이라

갓 지은듯한 고슬고슬한 밥을 먹을 수 있었다.


밥 덕분에 다른 반찬들이 맛있어진 느낌.

역시 한식은 일단 밥이 맛있어야 된다는걸 다시금 깨달았다.


Impact of the Table

단연 빛이 난다.




















[Info]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청량리동 773, 한국음식


청량리 청과물시장 근방에 있는 청국장집.

재래시장의 구석에 위치한터라 가는길이 꽤 하드코어하다.


꽉찬 내부에 다행히 한자리가 비어있는터라 운좋게 착석.

청국장과 제육볶음을 1인분씩 주문했다.


주문하자마자 나오는 반찬들. 나물위주로 구성되어 있으며

개인적으론 고등어조림이 오랜만이라 반가웠다.


이집의 가장 큰 특징은 바로 밥이 냄비밥이라는 점.

2인이상 방문할경우 테이블마다 갓지은 냄비에서 밥을 퍼주시며,

누룽지를 어쩔건지를 물어보신다. 우린 끓인누룽지로 요청했다.


청국장이랑 두루치기는 꼭 집에서 먹는듯한 맛이다.

구수함과 매콤함 정도가 자비없이 강한 편이다.


갓지은밥에 찌개와 고기반찬. 맛이 없을수가 없는 조합.

대접 두그릇 요청해서 나물과 청국장 얹어 비비니 환상적이다.


밥먹은뒤에 막 끓여나온 누룽밥 마저 먹으니 행복하기 그지없었다.


Impact of the Table

자, 달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