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번쯤 해보려고했지만 미뤘었는데, 마침 무료화&성장루트가 완화된김에 시작

캐릭터 생성



오프닝


예전엔 시작지점이 여기가 아니었는데, 바꼈나..?



첫 레벨업



초반 퀘스트도 많이 간략해지긴 했다.









첫 인던 하라멜














전직. 30분도 안걸린듯?



인테르디카 입성



비행퀘스트는 뭐..




어떠냐?





두번째 인던. 악몽












변신까지 해가면서 통과해야 한다.










아무도 그를 막지 못한다며...





크으.. 오드뽕에 취한다.




세번째 인던. 인드라투 요새




돌아온 엘리시움







요새를 방어했다.











잉기스온 입성


네번째 인던. 카스파 내부








보스 오루가. 유일하게 애를 먹었다.









네 형제 퀘스트. 생각보다 까다로웠다.













실렌테라 회랑


가로막은 오브젝트가 보이지 않는 버그가 있어서 고생을 했다.






으앙 로이에 쥬금 ㅠㅠ


시그니아 입성




다섯째 인던. 용제의 안식처



용제와 주신의 대결




는 용제 다이




다른 주신한데 보상 닌자당함..스토리 막장이네 ㅡㅡ





조개도 타고 놀고




네임드 몬스터 사냥 퀘. 오토들땜에 못할뻔



여섯번째 인던. 마나카르나







또다시 용제를 상대해야 된다.








패배하니까 팔하나 내려놓고 튐



칼리오스니뮤ㅠ






그새 엘리시움은 습격당했다.










라크룸 입성



사냥퀘가 대부분인데 오토들땜에 진짜 애먹었다. 쌍욕이 나올지경


어쨌든 80레벨 달성


딱히 기억나는 퀘스트는 없었고 뭐 무난했다. 전쟁을 하면 좀 다르려나.











동의대 근처 가남시장 정류장의 바로 앞에 위치한 테이크아웃 전문(?) 고깃집

뭔소린가 싶겠지만 삼겹살을 테이크아웃으로 제공하는 신기한 방식의 집이다.

전에는 일요일 휴무라 서면점을 들렀는데 요즈음에는 일요일도 영업을 하더라.


사실상 단일메뉴지만 양에 따라서 선택지가 다양한데 기본메뉴는 한번의 쌈을

먹을 수 있는 한쌈으로 천원을 내면 쌈야채와 토핑 그리고 소스를 원하는대로

고를 수 있고 다 고르면 그 위에 삼겹살을 몇점 올려주신다. 비닐장갑은 필수


생각보다 나름 고기양이 넉넉해서 마냥 재밌는게 아니라 제법 괜찮은 메뉴다.











[Info] 경남 창원시 진해구 송학동 5-2, 한국음식


진해 복개천 근방에 있는 감자탕집. 간판에서 느껴지는 포스에 끌려서 가봤다.


네명이서 방문한 자리라 주문은 감자탕 대사이즈. 사리를 주문하려고 했는데

사장님께서 일단 먹고 주문하라고 만류를 하시더라. 대신 음료수를 주문했다.


일단 감자탕 맛은 평범한 편. 메뉴판 근처에 매울거라 적혀있었는데 실제로는

크게 맵지는 않더라. 대신 사진으로도 나오지만 기본 수제비의 양이 엄청나다.


고기와 우거지 역시 넉넉했는데 부들부들하게 잘 삶아져서 먹기 아주 편했고

실컷 먹은뒤에 배가 불러서 감자탕먹고 볶음밥을 안먹은건 생전 처음이었다.


Impact of the Table

수우우우우우우제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