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에서 봄 사이의 기간동안 길에서 만난 고양이 친구들.












































































































모쪼록 다음 계절에도 별일 없이 잘들 지내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