써니셰프의 요리세계.


새해맞이 떡국. 김가루가 없다고 슬퍼했다.


간간히 급할때 끓이는 계란국.


리티 생일맞이 제리가 끓인 미역국.


가끔은 참치미역국.


간만에 맑은 콩나물국.


그래도 자주 끓이는건 매운 콩나물국.


소고기국.


오뎅국.


앞다리살 넣고 고추장찌개.


치트키인 미나리 투하.


뎅장국.


설날 맞이 시가밥상.


설날 맞이 처가밥상.


제리가 구워본 군만두. 처음 치곤 만족스러웠다.


상추가 있다는건 곧 고기파티.






다양하게도 먹었다.


짜장.


계란도 얹어.


대보름엔 나물넣고 비빔밥. 고추참치가 피쳐링했습니다.


냉장고 털이 볶음밥.


엽떡 먹고 남은 양념에 미나리볶음밥.


집밥 백선생 보고 만든 짬뽕. 베이스라면에 크게 좌우를..


날이 슬슬 더워지니 비빔면.


소면을 사다가 비빔국수.


쥐포랑 육포는 맥주랑.


주방이모가 해주신 김밥.


리티의 특제 배주스.


조리사자격증 공부중인 준석군의 호박죽. 훌륭했다.


잘먹는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