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fo] 서울특별시 노원구 공릉동 270-47, 프랑스음식


서울외곽의 아파트상가에 위치한 카페 겸 레스토랑.

도심지가 아닌 외곽에 이런 곳이 있다는 것에 호기심이 생겨서 방문한 곳.


금요일 저녁시간의 방문이었는데 손님이 꽤 있는 편이었다.

위치가 위치이다보니 가족단위 손님이 많지 않을까 싶다.


세가지의 디너코스 중 하나씩 선택을 하여 주문을 했는데,

아뮤즈 수프 샐러드 메인 소르베 디저트&음료로 이루어져 있고.

메인이 안심이냐 등심이냐의 차이. 나머지 하나는 파스타로 구성.


에스까르고를 재료로 한 아뮤즈를 시작으로 디저트 브라우니로 이어지는데,

코스에서 공통적으로 두 가지의 강한 인상을 받았다.


일단은 이날따라 베리류의 식재료 사용비율이 높았다는 점,

샐러드와 메인까지는 괜찮았지만 소르베는 재료를 다르게 했으면 싶다.


두번째는 익숙함과 낯설음이 공존하고 있다는 점,

흔하지 않은 재료가 코스의 양 끝에 주로 배치되어 있는 반면에

샐러드와 메인은 쉽게 접할 수 있는 재료로 구성되어 있다.

추측하건데 가게의 위치가 영향을 미치지 않았을까 싶다.


손님이 많아서 그런지 서빙이 좀 늦는 편이었으나

홀 서버가 먼저 그 부분에 대해서 설명하고 사과했고

꼼꼼하게 서빙해줘서 불편함은 별로 들지 않았다.


최근들어 음식을 접함에 있어 조금은 다른 마인드로 접하고 있는데,

그런 우리 부부에게 꽤 많은 가르침을 준 곳. 굉장히 뜻깊은 저녁이었다.


Impact of the Table

프라이빗한 예약석에 만족